You are here:
    • 이 게시글은 holykim66에 의해 4 년, 3 월 전에 수정됐습니다.
    • 이 게시글은 형래 김에 의해 4 년, 3 월 전에 수정됐습니다.
    • 이 게시글은 holykim66에 의해 4 년, 3 월 전에 수정됐습니다.

    히 10:19-23

    (히 10:19) ○그러므로 형제들아 우리가 예수의 피를 힘입어 성소에 들어갈 담력을 얻었나니
    (히 10:20) 그 길은 우리를 위하여 휘장 가운데로 열어 놓으신 새로운 살 길이요 휘장은 곧 그의 육체니라
    (히 10:21) 또 하나님의 집 다스리는 큰 제사장이 계시매
    (히 10:22) 우리가 마음에 뿌림을 받아 악한 양심으로부터 벗어나고 몸은 맑은 물로 씻음을 받았으니 참 마음과 온전한 믿음으로 하나님께 나아가자
    (히 10:23) 또 약속하신 이는 미쁘시니 우리가 믿는 도리의 소망을 움직이지 말며 굳게 잡고

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.